유해한 오염 물질로부터 피부를 지키는 법 히어로

유해 물질로부터 피부를 지키는 방법

유해 물질은 피부의 조기 노화를 촉진합니다. 유해물질로부터 피부를 지키기 위한 몇 가지 팁을 알려드릴게요!

1

유해 물질을 차단하는 방법

피부는 유해 물질이 만들어내는 일산화탄소로 인해 숨을 쉬지 못하고 서서히 본연의 아름다움을 잃어버립니다. 피부의 대사 작용이 느려지면서 칙칙한 피부톤과 건조한 피부, 잔주름이 빠르게 나타납니다. 또한 모공이 막혀 결점이 생기기 시작하고 피부톤이 얼룩덜룩하게 변합니다. 유해 물질은 자외선과 마찬가지로 피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반복적으로 염증이 생기면서 피부의 회복과 자연 치유 능력이 저하됩니다. 따라서 손상된 피부를 재생하는 데 어려움을 겪으면서 조기 노화에 직면할 수도 있습니다. 먼저 비타민 C와 E, 페룰릭(ferulic acid), 레스베라트롤(resveratrol)과 같은 강력한 항산화 물질을 피부에 가득 채워주세요. 안티에이징 크림이나 영양 성분이 함유된 제품은 손상된 피부를 다시 원래의 상태로 되돌려줄 거예요.
2

피부 보호

유해 물질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려면 먼저 자외선을 차단하세요. 자외선은 진피에서 비타민을 생성하지 못하도록 막고, 이로 인해 피부가 산화 스트레스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자외선과 관련된 산화 작용을 모두 차단해야 합니다. 꼭 지켜야 하는 건 무엇일까요? 선크림을 꼭 바르세요. 특히 스모그가 심한 날에는 반드시 선크림을 사용해야 합니다. 선크림은 피부 본연의 방어막을 강화하고 피부가 칙칙해지지 않게 보호해줍니다. SPF 기능이 충분한 선크림을 매일 사용하세요.
3

피부 자극 완화

오염 물질에는 피부 수분막을 파괴하는 이산화황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이산화황에 노출된 피부는 쉽게 알레르기가 생기고 자극을 받는 과민성 피부로 바뀌며, 이산화황의 유해한 영향은 오존으로 인해 더욱 강력해지기도 합니다. 결국 치료가 필요한 염증 단계로 나아갈 수도 있습니다. 유해 물질로 인해 피부톤이 울긋불긋해지고 온도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거나 수면/스트레스와 관련된 문제, 여드름, 아토피, 건선이 악화될 수 있습니다.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오염 물질이 피부에 밀착되지 않고 이를 막을 수 있도록 보호막을 씌워주는 뷰티 루틴을 선택해야 합니다. 세럼을 바르고 나서 혹은 메이크업 전 단계에서 진정 제품을 꼭 사용해주어야 합니다.
4

노폐물 제거

매일 저녁 피부를 깨끗하게 클렌징하면 노폐물을 억제할 수 있습니다. 클렌징을 통해 모공을 막는 오염 물질을 깔끔하게 제거해주세요. 그러면 매일 아침 결점 없이 아름답게 빛나는 피부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화장솜이나 손끝에 클렌징 로션, 오일 또는 크림을 취해 부드럽게 마사지합니다. 모든 잔여물이 사라질 때까지 클렌징해주세요. 지성 피부는 일주일에 1~2회 젤을 사용하여 불순물을 말끔히 없애주는 것이 필요합니다.